야후 재팬이 검색 점유율 51.1%를 넘어서며 38.2%를 기록한 구글과의 간격을 넓히며 일본 검색 시장에서의 부동의 1위를 지켰다.

인터넷 조사 회사 COMSCORE는 3월 10일 일본 검색 시장 조사 결과를 발표하였다.

이번 조사 결과 2009년 1월에 일본 인터넷 시장에서 이루어진 총 검색 수는 68억 회로 2008년 1월과 비교해서 9% 증가하여 과거 최고를 기록하였다.


2009년 1월 검색 횟수에 따른 일본 인터넷 탑 10 그룹(출처 COMSCORE)

이번 조사에서 야후 재팬은 34억 8천9백 회를 기록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3% 증가를 해, 25억 9천6백만 회에 그쳐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 증가 한 구글을 크게 앞섰다.


COMSCORE의 일본 책임자인 사토우CEO는 "2008년은 일본의 검색 시장이 안전한 성장을 이룬 한해였다. 세계 3위의 인터넷 인구를 자랑하는 일본은 검색에서도 중요한 시장으로 검색 시장 점유율을 대부분 점하는 야후 재팬과 구글이 치열하게 경쟁하는 시장이기도 하다."라고 분석하였다.

이번 발표를 보면 상위권 검색 서비스 업체의 변함없는 강세가 두드러지게 나타났으며, 하위권의 검색 전문 서비스인 Baidu, Mooter, Ask, MARSFLAG, SAGOOL 등은 아직 그 존재조차 보이지 않고 있어, 일본 검색 시장에 새롭게 진입하는게 얼마나 어려운지 다시금 실감케 하고 있다.


2009/02/13 - [일본 인터넷 기업 이야기] - 구글, 日 구글 징계
2009/01/29 - [일본 검색 이야기] - 구글 재팬, 일본 색깔로 日 검색 시장 1위 노린다!
2008/12/27 - [일본 검색 이야기] - 2009년 일본 검색 시장의 역사가 바뀐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Posted by 오픈검색

블로그 광고문의 :: TNM
 
ONEPLUSONE.AS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