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3월 21일에 베타 서비스를 시작하고 올해 들어 1월 23일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바이두(Baidu)가 벌써 소기를 성과를 달성하고 있다고 해, 올해 중 진행될 것으로 알려진 네이버의 2차 일본 검색 시장 진출에도 영향을 미치지 않을까 조바심이 든다.

일본 인터넷 조사 회사 닐슨 넷레이팅이 3월 26일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바이두 재팬의 2월 이용자 수는 71만 명으로 전월의 96만 명보다는 감소하였지만, 1월에는 일본 서비스 정식 출범 소식을 듣고 방문한 유저의 일시적 증가하였던 것으로 검색을 위해 방문하는 유저 수는 착실하게 증가하고 있다고 한다.

기존의 검색 서비스와 비교하면, 이미지와 동영상 검색 이용률이 높은 점이 특징인데, 이미지 검색은 29만 명(41%). 동영상 검색은 15만 명(21%) 정도 차지하고 있다.

이용자 특성에서 바이두 이용자의 77%가 남성으로, 평균 페이지뷰는 여성보다 높아 전체 페이지뷰에서 차지하는 남성의 비율은 97%에 달하고 있다.

닐슨 레이팅의 하기하라사장은 "바이두는 현재 이미지와 동영상 검색에서 주목받고 있지만, 지명도가 올라가, 웹 검색 이용자의 증가에 따라, 독점상태에 있는 일본 검색 시장에 있어서도 존재감을 늘려나갈 가능성이 있다."라고 말하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Baidu와 Youku의 순조로운 성장 곡선(출처 닐슨 넷레이팅)

이날 바이두와 함께 소개된 중국 동영상 서비스 Youku는 바이두의 이용 증가와 함께 급격한 성장률을 보이고 있어, 2월에는 65만 명이 이용하고 있다고 발표하였다.

바이두 이전에도 세계적 검색 서비스들의 일본 검색 시장 진출이 줄을 이었다.

물론 그 선두에는 구글이 있고 제3세대 검색엔진으로 유명한 애스크닷컴, 블로그 검색으로 유명한 테크노라티, 호주산 검색 서비스 Mooter, 쇼핑검색에 특화한 Become등을 들 수 있을 것이다.

구글은 초기 야후재팬에 검색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쉽게 일본 시장에 진입하여, 이후 야후 재팬이 자사 검색엔진 YST를 사용하면서 떨어져 나왔지만, 한번 익숙해진 서비스이고, 이미 세계적인 검색 서비스로 성장한 구글의 인지도는 자연스럽게 일본 유저를 끌어들여 세계 시장에서의 성과에는 못 미치지만, 야후 재팬이 독점하고 있는 일본 검색시장에서 35% 정도 점유율을 유지하고 있는 것은 놀라운 성과가 아닐 수 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위권 검색 서비스 중에서 1위로 부상한 바이두(baidu)

구글을 제외한 애스크닷컴이나 테크노라이트, 그리고 Become, Mooter 등은 아직도 힘겨운 도전을 하는 실정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위권 검색 서비스(yahoo, google.goo.msn)와 바이두(baidu)의 차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위권 하위 msn과 하위권 1위 baidu의 차이


출처 닐슨 넷레이팅
중국계 검색 서비스 Baidu, 동영상 서비스 Youku 일본에서 인기 상승 중

바이두 재팬  http://www.baidu.jp/
Youku  http://www.youku.com/
닐슨 넷레이팅  http://www.netratings.co.jp


2008/01/08 - [일본 검색 이야기] - 바이두(Baidu)가 일본에서 정식 오픈
2007/06/27 - [일본 인터넷 이야기] - 소니의 이데이 전회장이 중국 검색 서비스 바이두의 사외이사로 취임
2007/03/22 - [일본 검색 이야기] - Baidu는 야후재팬과 구글의 아성을 뚫을수 있을까 ?

Posted by 오픈검색

 
NEMO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