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시간여를 달려 도착한 가마쿠라(鎌倉)는 도심의 복잡한 어수선함과는 멀리 떨어진 또 다른 세상을 펼쳐보이고 있었다. 일본의 유명 관광지답게 깨끗하면서 차분한 분위기는 절로 마음을 평화롭게 해 주었다.


이런 주변 환경과 자유스러운 회사 분위기, 그리고 기상천외한 해외오피스와 월급의 일부를 주사위로 정하는 월급제 등 세상에 없던 새로운 것을 창조해 내는 KAYAC의 전사들이 지내기에는 최상의 환경 조건이 아닌가 싶다.

그럼, Kayac 야나사와(柳澤)대표와 인터뷰를 나누어 보자. 

해외 오피스 제도를 계속할 수 있는 비결 ?
해외 오피스는 가약쿠가 실시하는 수많은 유니크한 제도 중에서도 특히 주목받는 제도이다. 우선 어떤 직종이든 회사를 떠나 해외에 장기간 체재하면서 일을 할 수 있는 것은 아니지만, 가약쿠의 웹 서비스 제작은 회사에서 멀리 떨어져 있어도 인터넷만 연결되면 가능한 일이기 때문이다.
 

또 한가지는 회사를 차리고 어느 정도 성장하고 결정한 일이라면 어려웠겠지만, 회사를 설립하면서 추진한 일이고, 그런 것을 동의하고 회사에 입사한 직원들로 구성된 회사라서 가능하다, 또 직원들도 회사가 그런 제도를 운용할 수 있도록 온갖 노력을 다하고 있다. 물론 쉽지 않은 일이지만, 앞으로도 쭉 진행할 예정이다.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조직을 이끌어가기 어려운 점은 없는가?
현재 정직원은 80명이며, 아르바이트까지 합하면 100명에 달한다. 채용 시 다양한 장면에서 많은 대화을 통해서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도 자신을 통제하면서 일을 할 수 있는 사람을 뽑으려고 노력하고 있다. 물론 그것이 불가능한 직원은 회사를 떠나기도 한다.


가약쿠 사무실 전경

매년 수많은 서비스를 만들어 내고 있는데 다 사용하였나? 서비스 관리는?

나 자신도 전부 가입해서 사용하고 있지는 않다, 만들고 그중에서 지속할 수 있는 서비스는 계속해서 업그래이드를 하면서 지속적으로 운영을 해 나가지만, 그렇지 않은 서비스는 점차 축소하거나 도중하차도 한다.

서비스를 운영하다 보면, 유저로부터 불만이 나올 수 있다, 일본 최고의 서비스조차도 유저의 불만을 전부 받아들일 수 있는 태세를 갖추고 있지 못하다. 유료 서비스라면 유저가 이해하지 못하겠지만, 무료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이라면 유저도 어느 정도 불편을 감수해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 어느 쪽이 일방적으로 득이 되는 서비스는 지속적으로 운영 될 수 없다. 중요한 것은 균형 감각으로 상대방의 입장에서 서비스 설계를 한다면 문제는 안 된다.

한국도 그렇지만, 일본발 세계적인 서비스를 만들어야 한다는 의견이 많이 들립니다만, 쉽지 않은 이유는?
무엇보다 큰 벽은 언어라고 생각한다, 일본에서 만들고 외국어로 현지화한다면 이미 시기를 놓치고 만다, 그러므로 처음부터 글로벌 시장을 노리고 시작하지 않는 것은 큰 원인이라고 생각한다.

다만, 가능성이 높은 것을 뽑으라면 일본이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추고 있는 만화나 애니메이션이 세계적인 서비스로 발전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 가약쿠도 세계 시장 진출은 늘 염두에 두고 있으며 최근 그림 판매 서비스 ART-Meter의 영어 사이트 오픈은 물론 이탈리아에 진출시켰다.


가약쿠 사무실 전경

최근 주력하는 있는 분야는?

모바일 분야다, 최근에 이동통신사가 밀고 있던 공식 사이트 체계가 무너지고, 비공식 사이트도 경쟁력을 갖출 수 있는 환경이 되었으며, 웹과 비교해서 과금형태의 비즈니스 모델도 제대로 갖추어져 있다. 무엇보다 과거의 폐쇄적인 시장에서 자유로운 시장으로 탈바꿈하였기에 적극적으로 모바일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모바일에서도 웹과 마찬가지고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다만 아이폰 애플리케이션 시장 진출은 다른 곳에 비해서 조금 늦은 감이 있다.

홈페이지 제작과 웹 서비스 제작의 적절한 조화는 이상적인 모델이라 생각하는데 비결은?
하다 보니 어느 순간에 이렇게 되었다^^

조직에 몸을 담지 못하고 개인적으로 작업을 하며 월 100만엔 버는 애플리에이트(애플리케이션+크리에이터)가 있다. 어떻게 보면 가약쿠는 그런 개인들이 모인 집단이라고 할 수 있으며, 살아 움직이는 생명체로서 특이한 집단이라고도 할 수 있을 것이다.

앞으로도 이런 회사 분위기를 유지하면 발전해 나갈 것이며, 규모를 추구하기보다는 후배들이 목표로 삼을 수 있는 그런 회사로 발전시켜 나가고 싶다.

한국 기업 중 일본 기업과 교류를 하고자 하는 곳도 많다, 기회가 되면 교류?
기회가 된다면 한국 기업과도 교류하고 싶다, 공통의 관심이 있는 업체라면 언제든지 만나 교류를 하고 싶다. 다음에는 한국에도 갈 수 있다면 좋겠다.

마지막으로 릴레이 소개해 줄 업체는?
일본 최대의 요리 레시피로 유명한 COOKPAD를 소개해 주겠다.


Kayac가 경영하는 레스토랑 bowls

모든 기업과 경영자가 이상적인 모습으로 그리고 있는 형태를 가약쿠가 만들 수 있었던 것은 야나사와사장의 신념, 그리고 그 신념을 함께 공유하고자 모여든 젊은 인재들이 있었기에 가능하였다고 보인다.


이번 방문을 통해 가약쿠가 지금과 같은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끊임없는 창조력를 끌어낼 수 있는 비결을 조금이나마 피부로 느낄 수 있어서 커다란 수확이었다.


2008/09/16 - [한국 인터넷 이야기] - 웹에이전시와 웹서비스
2008/01/30 - [일본 인터넷 기업 이야기] - 일본에서의 사무실 이전은 "도쿄 오피스 컨설팅"에
2007/03/27 - [일본 인터넷 기업 이야기] - Hatena 보다 더욱 별난 회사 Kayac
2006/11/30 - [일본 인터넷 기업 이야기] - 일본의 신세대 인터넷 기업들
2006/08/13 - [일본 인터넷 이야기] - 일본 웹2.0기업들의 새로운 문화

Posted by 오픈검색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neojjang.egloos.com BlogIcon 연서아빠 2009.03.18 11: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후배들이 목표로 삼을수 있는 회사....그런 회사를 만들어봐야 하는데 말이죠...^.^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9.03.18 16: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런 회사들이 많이 생겨야 우리나라에서 공과대 회피라는 문구가 없어질텐데 말입니다.
      연서아빠님이 그 선두에 서심을 어떨지요! 화이팅입니다.

  2. YJ 2009.03.18 11: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테나님 안녕하셨어요? 오랜만에 인사드리네요. 카마쿠라까지 다녀오셨군요. 저도 한번쯤은 가보고 싶은데 차가 없다는 핑계로 아직까지 한번도 가 본적이 없거든요. 아,, 그리고 저는 올해 들어서 이전에 신세지던 곳을 떠나 예정대로 새로운 곳에 자리를 잡았어요. 일 관련해서 하테나님 신세(?)질 일도 있고해서 또 연락 드릴 일이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회사 사람들이 워낙 웹쪽에는 먹통이라 어쩌다저쩌다 보니 웹 관련은 잘 알지도 못하는 제가 하고있는데 자문 또 부탁드릴께요!

    p.s. http://ecodazoo.com/ 한번 놀러오세요!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9.03.18 16: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셨습니까, YJ님!
      제가 아는 분이라면 그분 말씀이시지요? 아이디를 바뀌시니 금방 안 떠오르더군요^^;;
      새로운 곳으로 옮기셨다니 큰 뜻을 활짝 펴시길 바라겠습니다, 같은 하늘 아래 있으면서도 뵙기가 쉽지 않군요.
      언제 기회되면 아키하바라 근처에서 접선이라도 하시지요^^
      가르쳐주신 사이트 재미있군요, YJ님이 관리하시는 사이트인가요? 제 딸내미에게도 소개하겠습니다!

  3. Favicon of http://www.amaikoi.com BlogIcon amaikoi 2009.03.18 14: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엇그제 우리 회사의 본사빌딩에 입주해있는 업체가 파산했답니다.
    월세를 한번도 밀린적도 없고....별 문제 없는 회사같았는데 하루아침에 망해서 놀랐답니다.
    요즘같이 줄줄이 기업들이 파산하는 와중에 이상과 현실 양쪽을 병행할 수 있는 기업은 정말 대단하군요.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9.03.18 16: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래서 가약쿠가 더욱 주목을 받고 또 취재가 몰리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저도 욕심같아서는 그런 회사를 만들고 싶은데 욕심만 있지 능력은 안 되니^^;;
      아마이코이님은 꼭 그런 회사를 만드시길 바라겠습니다, 화이팅임다^^

  4. 2009.03.18 15: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9.03.18 17: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이렇게 찾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제가 메일을 받고 답장을 드렸다고 생각하고, 그만 보내는 것을 잊어먹었나 봅니다. 죄송합니다.
      말씀하신 부분은 저로서 거절할 이유는 없을 것 같습니다. 그럼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5. Favicon of http://www.iankwon.com BlogIcon 이안 2009.03.18 17: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흥미로운 회사네요~

  6. 깜모 2009.03.18 20: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목빠지게 기다렸던 포스팅입니다~ *_*
    사무실 내부 사진은 처음 보는 것 같은데.. 내부가 다다미군요;;
    월 100만엔을 버는 개인들의 집단이라.. 은근히 자극이 되는군요.
    좋은 내용 감사합니다~

  7. Favicon of http://southern.tistory.com BlogIcon yekn 2009.03.19 09: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 다음 포스팅을 목빠지게 기다리게 됐습니다. 요즘 일본 웹 에이전시들을 살펴보고 있는 중인데, 정말 다양면서도 특색있는 기업들이 있음에 계속 놀라는 중입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9.03.20 1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yekn님.
      웹에이전시는 웹서비스 업체에 비해서 인터넷상에 소개가 잘 안되서 저도 잘 모르는 분야입니다만, 재미있는 뉴스가 있다면 앞으로도 소개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8. Favicon of http://dogguli.net BlogIcon 도꾸리 2009.03.19 14: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당히 특이한 회사네요~
    앞으로 하테나님이 만드실 회사의 모습이 기대됩니다~
    아자아자~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9.03.20 18: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열렬한 응원 감사드립니다, 도꾸리님.
      저야 혼자서 시작하는 회사이니 그저 게으르지 않게 목표를 향해 열심히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9. Favicon of http://www.dongminkim.kr BlogIcon asteray 2009.03.20 02: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친한 형이 이번에 사업차로 일본에 방문하는데 여기 한번 들리라고 추천해야겠네요. 하테나님도 한번 소개시켜드려야 겠어요 : ) 매번 RSS로 잘 보고 있는데 이번에 굉장히 유익한 정보를 얻어 갑니다 ^^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9.03.20 18: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부족한 글을 읽어주시고 또 소개까지 해 주신다고 하시니 감사드립니다, asteray님!
      제 블로그 글이 도움이 되셨다고 하니 저도 너무 기쁩니다^^

  10. Favicon of http://dm4ir.tistory.com BlogIcon park.suhyuk 2009.03.20 15: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요즘 활약이 대단하신 것 같아요 ^^~

    최근에 '4시간'이라는 책을 읽었었는데, 그 책에서 저자가 얘기하는 회사생활이 카야꾸에서 실제로 운영을 하는 것 같아 정말 신기하네요~ 책에서 저자(티모시 페리스)는 세계여행을 즐기면서 원격지에서 업무를 처리하고, 지구 반대편의 비서에게 저녁에 업무를 맡기고(물론 시차때문에 우리가 자고 있을 때에 비서는 열심히 일을 마무리 할 수 있다고 합니다.)아침에 일어나서 해당 업무에 대한 일을 완료하고... 뭐 처음에는 황당했지만 읽어나가면서 야~ 이럴수도 있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시간이 나실 때에 한번쯤 읽어보셔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http://www.yes24.com/24/goods/2856753 예스24)

    회사에 머물러 일을 하는 것만이 최선이 아니라 스스로 성능을 낼 수 있도록 환경을 만드는 것 같아 바람직한 모습인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9.03.20 1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좋은 책을 소개해 주어서 감사합니다, 소개해 준 책의 내용이 너무 이상적이라 평범한 사람들에게 얼마나 현실감을 줄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그런 생활에 조금이라도 근접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것도 좋지 않을까 생각되네요!
      나중에 기회가 되면 꼭 읽어 볼꼐요, 감사^^

  11. Favicon of http://d.hatena.ne.jp/moreta/ BlogIcon 선데이모닝 2010.11.18 22: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간접적?으로 kayac과 일하고있어서 기대하던 포스팅이었습니다. 디자인을 kayac맡고 있고 홈페이지도 둘러본적이 있어서 독특하고 재밋는 분위기의 회사라는 생각과 함께 회사내부도 한번 보고싶었는데 포스팅 감사합니다.
    정말 한번쯤 일해보고 싶은 회사네요
    언제나 포스팅 잘 보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좋은글 많이많이 부탁드려요^^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9.03.20 18: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선데이모닝님
      kayac와 함께 일을 하신다니, 실제로 kayac의 일하는 모습을 지켜볼 수 있으실 것 같아 즐거우실 것 같군요.
      kayac의 결과물이 맘에 안 드시면, 선데이모닝님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표시하시면서 양쪽이 모두 만족하시는 결과물을 만들어 내시길 바라겠습니다.
      부족한 글을 읽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NEMO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