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문 부수가 매년 주는 신문업계를 반영하듯 웹에 힘을 쏟는 마이니치신문이 연이은 자충수를 두면서 웹 부문에서도 위기 상황을 맞이하고 있다.

발단은 마이니치신문이 운영하는 영문 사이트 Mainichi Daily News의 WaiWai 코너에 일본 여학생과 간호사에 대한 저속한 내용 등 삼류 잡지에나 올라올 법한 변태뉴스를 장기간에 걸쳐 올려, 거대게시판 2ch등을 비롯한 인터넷에서 많은 비판을 들었다.

이후 마이니치신문은 사과문과 함께 WaiWai 코너를 폐쇄하고 담당자를 문책한다고 발표하였는데, 사과문의 끝에 "인터넷상에 사건과 관계없는 여성 기자와 직원에 대한 중상 모략하는 이미지와 글이 올라오고 있다, 마이니치신문은 이와 같은 명예훼손 행위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라는 문구를 넣어 유저를 자극하였고, 이후 주주총회에서 디지털부문 상무를 사장으로 디지털부문 국장을 임원으로 승진하는 조치를 취해 활활 타오르는 불에 기름을 붓는 격이 되었다.

마이니치신문 사이트 마이니치(毎日).jp에 광고를 싣는 기업에 유저들의 항의 전화와 메일이 늘어나면서, 마이니치.jp가 참여하고 있는 야후 애드네트워크와 광고 대리점에 기업들이 우려를 표시, 일시적으로 마이니치.jp에는 기업 광고가 중지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업 광고가 사라진 마이니치.jp


마이니치신문이 사회 분위기 파악 못 하고 변태 기사를 올리는 모습이나, 국민 여론이 어디로 흘러가는지 모르고 엉뚱한 방향으로 나가는 모습을 보면 최근 한국에서 보이는 조선일보의 행태와 참 비슷하다는 생각이 든다.

그에 대한 유저들의 대처 방안도 비슷하다, 독자나 국민 알기는 뭐 같이 아는 신문사를 상대하느니, 광고주 얼굴빛만 살피는 신문사에 대항하여, 해당 신문사에 광고를 올리는 기업에 압력을 가하는 모습도 한일 양국이 비슷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류 관련 광고가 많은 조선일보 일본어 사이트


한국에서 신문 사이트 중에서 조선일보 사이트가 가장 앞섰고, 또 일본어 사이트도 한류 열풍을 잘 타면서 일본 언론사 사이트중 상위권에 있으며 인터넷 세상에 잘 적응하는 모습은 인터넷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려는 마이니치신문과 비슷하다.

다만, 양사 모두 사이트 구성은 웹2.0이지만, 사고는 여전히 웹1.0에 머무는 것으로 보인다.

국내 최고의 블로거 기자를 영입하고도 엉뚱한 기사를 쓰게 해 아까운 인재를 내치질 않나, 또 한참 주가를 높이는 다음 뉴스에 뉴스를 제공하지 않겠다며 스스로 목을 죄는 모습을 보면 아직은 조선일보가 마이니치신문에 비하면 한 수 위인 것 같다.

물론 마이니치신문이 야후 재팬에 뉴스를 제공하지 않겠다고 나오면 당연히 조선일보를 뛰어넘는 마이니치의 승리겠지만, 그런 일은 없을 것이다.

개인적으로 마이니치신문은 일본에 처음 왔을 때 마이니치신문 신문장학생으로 있어서 정감이 가는 신문사이다, 또 기사 내용도 중립성을 지키는 신문이라 요미우리신문이나 아사히보다도 친근감이 가는 신문이다, 최근에는 웹 사이트 운영에도 노력을 많이 하고 있어서 관심을 두고 있는데, 이번 소동으로 지금까지의 노력이 헛된 게 되지 않을까 하는 염려도 들지만, 이미지가 나쁜 신문사가 아니니 잘 해결될 것 같다.

문제는 조선일보인데 국민을 무서워 하는 국민의 편에 서는 신문으로 다시 태어났으면 하는 바람이다.

마이니치신문  http://mainichi.jp/
Mainichi Daily News  http://mdn.mainichi.jp/
마이니치신문 소동 모음 wiki http://www8.atwiki.jp/mainichi-matome/


2008/02/01 - [일본 인터넷 서비스 이야기] - 아사히, 닛케이, 요미우리를 한자리에서 비교하며 읽는다.
2007/11/23 - [일본 인터넷 이야기] - 종이와 웹을 함께 다루는 일본의 신문기자들
2007/10/06 - [일본 인터넷 이야기] - 일본 신문사 인터넷 전쟁 돌입
2007/10/01 - [일본 인터넷 이야기] - 전운이 감도는 일본 신문사 인터넷 부문

Posted by 오픈검색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infobox.tistory.com/ BlogIcon 리카르도 2008.07.10 18: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입니다.
    저도 조중동이 하는행태가 일본신문을 따라하는거라고 봅니다
    물론 조중동이 누굴따라하던 상관은 없는것이지만,
    그 실체를 알게된다면 더욱더 대처하기 좋겠지요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8.07.11 17: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찾아주시고 댓글까지 주셔서 감사합니다, 리카르도님
      독자와 다른 방향으로 달려가는 신문은 결코 오래갈 수 없겠지요, 그런 의미에서 조선일보를 비롯한 조중동은 좀더 국민의 뜨거운 열정과 마음을 헤아리려는 자세가 필요하다는 생각이 드는 요즘입니다.

  2. Favicon of http://egimoco.tistory.com BlogIcon 사카린 2008.07.12 14: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러니한게 일본의 색깔없는 신문의 제휴사가 조선이고 한국의 경향신문의 제휴사가 일본우익의 최선봉 산케이신문과 제휴사라는 거죠..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8.07.12 1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마이니치와 조선일보가 제휴 관계였군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사카린님의 정보를 토대로 찾아보니 잘 정리된 내용이 있군요( http://www.veiz.com/zbxe/?mid=scrap&page=4&document_srl=10193&listStyle=list )

  3. 명조 2008.09.18 14: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블로그를 통해 일본 인터넷 세계에 대해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신문산업이 어렵다는데 일본도 마찬가지로군요.
    그런데 굳이 조중동만 콕 집어서 국민여론을 모른다는 부분은 공감할 수 없습니다. 저번 촛불시위에 비판적인 저로서는 오히려 조중동의 논조가 옳고 한겨레,경향의 논조가 잘못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이와같이 서로 다른 의견을 지닌 국민이 있는데 일방적으로 한쪽 신문만 비판하는 의견은 좀 독선적인 판단이라 생각됩니다.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8.09.18 1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명조님 말씀을 듣고 보니 저 자신 스스로가 가장 경멸하였던 모습을 닮아가고 있었던 것 같습니다.
      조선일보에 대해서는 기대하는 바가 큰 만큼 실망도 많았지 않았나 싶군요.
      생각할 수 있는 댓글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명조님.
      앞으로도 자주 놀러오셔서 좋은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moonsta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