はてなが敬遠される3つの特徴~つながりやすさの行き着く先
하테나가 경원되어지는 3가지 특징~원활한 소통의 종착점

하테나의 밖에서 본 하테나
濃い
내용이 짙다 - 하테나만의 세계를 구축하여 접근하기 쉽지 않다
融通が利かない
융통성이 적다 - 멋대로 링크가 걸리는 키워드링크와 이미지의 용량 제한
理屈っぽい
이론적이다 - 어려운 내용의 토론으로 열을 올리는 경우가 많고 가벼운 농담이 쉽지 않다.


하테나의 유저가 본 하테나
濃い
내용이 짙다 - 하테나의 다이어리, 북마크, RSS를 병행하며 다양한 형태의 교류가 이루어 진다
融通が利かない
융통성이 적다 - 키워드링크는 하테나 최고의 기술이자 특징으로 하테나 세상의 기간 인프라이며, 이미지 용량은 확대로 보안중
理屈っぽい
이론적이다 - IT와 관련 분야에 전문적지식과 관심을 갖고 있는 유저가 다수 존재하며 그 뒤에는 하테나 최정예의 모히칸족(MOHIKAN族)이 존재

원활한 소통의 종착점은
つながりやすさがコミュニティに濃さを生み出すと、そのコミュニティには強固なアイデンティティが築かれる一方で、濃さは淀みとなってメンバーの流動性は次第に失われていく。 別の言い方をすると、遅れて参入したユーザほど、コミュニティにコミットする敷居が高くなる
소통의 원활함이 커뮤니티의 농도를 진하게 하고, 그 커뮤니티에는 강력한 아이덴티가 구축되는 한편 짙은 농도는 퇴적 되어 멤버의 유동성이 점차 느려진다. 다르게 표현하면, 늦게 참가하게 된 유저일수록, 커뮤니티에 참가하는 벽이 높아진다.

ウェブの利用者に広く開かれていたはずの「つながりやすい仕組み」が逆に作用して閉鎖的とみなされる皮肉
웹의 이용자들에게 넓게 열려있다고 생각한 "원활한 소통의 장치"가 오히려 역으로 작용하여 폐쇄적으로 취급되는 어이없음

はてなに用意された「つながりやすい仕組み」と、「利用するユーザのリテラシー」に着目すれば、もう少し見えてくるものがあるのだろうか
하테나에 준비된 "원활한 소통을 위한 장치"와, "이용하는 유저의 지적능력"에 착안한다면, 조금은 보여지는것이 있지 않을까 ?


하테나에 대한 열혈당원들의 충정의 글들이 끊이지 않고 나오는걸 보면 정말 하테나라는 세상이 진심으로 유저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구나 하는 생각이 드는 반면에 열혈당원들에 의한 그들만의 세계가 굳혀지므로서 하테나의 성장에 저해를 주고 있다는 느낌은 많은 사람들이 공유를 하고 있는 느낌이다.

국가든 기업이든 어려운 시절을 함께 고생하며 사지를 헤쳐나온 초기 개국공신이 있게 마련이지만 어느정도 안정화에 접어들었을때 과연 일부 측근, 지지자을 위한 정치, 비즈니스를 펼칠것인가 아님 나라의 미래, 기업의 또 다른 도약을 위해 냉정한 판단을 내릴것인가는 지도자에게 있어서 지금까지 이상의 또 한번의 역량의 발휘가 필요한 경우가 아닐까 싶다.

「へんな会社」のつくり方
近藤 淳也
翔泳社 (2006/02/13)










Kondo씨가 하테나를 직원들에게 맡기면서까지 미국으로 건너가 Hatena Inc를 세우고 전세계를 대상으로 펼칠 서비스를 만들려고 하는 이유도 여기에 있을지 모르겠다.

관련글
하테나와 캐즘
하테나가 미국으로 간 이유는
하테나 서비스의 2단계
하테나가 키워드 시스템 특허 신청중

Posted by 오픈검색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dangunee.com BlogIcon 당그니 2006.11.11 00: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준이 낮아지는 수 밖에 없지 않을까요^^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6.11.11 1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수준이 낮아지면 현재의 핵심 단골들이 빠져나갈테니 그것도 쉽지 않은 결정이겠습니다.
      온네트가 개성강한 이글루스를 싸이월드를 운영하는 SK컴즈에 판거나 하테나가 미국지사를 만든 것도 한 방법이겠지요.

  2. 하치 2006.12.29 1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에 소개된 책을 읽어 보셨나요. 하테나의 독특한 경영 방침과 전략을 담은 듯 한데요. 국내에서 하테나를 얼마나 알까요?

    위에 책이 번역이 된다면... 얼마나 읽을까요... 독자가 별로 없지 않을까요?

    아... 출판사에서 근무하다보니... 이런 생각만 합니다.ㅎㅎ
    그럼 행복한 새해가 되세요~~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06.12.31 0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하치님
      위의 책은 곤도CEO가 CNET Japan에 썼던 블로그의 글을 책으로 엮은것입니다만 저는 블로그도 읽었습니다만 책으로 따로 구입하여 읽기도 하였습니다^^
      하테나에 대해서는 한국에는 거의 알려져 있지 않은것 같더군요, 다만 일본에 관심있는 업계분들 사이에서는 좀 알려져 있는것 같기는 하지만요...
      웹진화론의 우메다씨가 격찬한 일본의 구글 "하테나"라고 표지를 붙이면 잘 팔릴지도 모르지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요.


 
NEMO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