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오전 잠시 시간을 내어 마쿠하리 멧세(幕張メッセ)에서 열리는 "CEATEC JAPAN 2007"에 다녀왔다.

블로그에 올리는 글 대부분을 주로 인터넷을 통해 취합 한 정보를 올리다, 이번에 직접 발로 뛴 내용과 사진을 올리고자 한 목적도 있고, 월간 w.e.b 11월호에 일본 통신원으로서 쓸 내용의 정보를 얻고자 함이었다.

도쿄에서 해안을 따라 치바시를 향해 30여 분 달리다 보면 눈앞에 펼쳐지는 미래형 도시 마쿠하리에 국제 전시장 마쿠하리 멧세가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0월 2일부터 6일까지 개최되는 이번 전시회는 8회째를 맞이하여 "보인다, 느낀다. 디지털 컨버젼 최전선(見える、感じる、デジタルコンバージェンス最前線)"를 주제로 열리는 아시아 최대의 영상 정보 통신 종합 전시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에 가장 큰 관심을 두고 본 곳은 일본 통신 업계를 대표하는 NTT도코모와 KDDI가 중심이 되어 진행하고 있는 무선 인터넷 관련 진행 사항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KDDI의 WiMAX 부스, 삼성제 노트북용 무선 인터넷 수신기도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IMT-2000의 발전형 슈퍼 3G로 무선 인터넷 시장에 도전하는 NTT도코모

두 번째는 외국산 검색엔진이 판을 치는 일본 검색 시장에서 일본업체들이 가진 경쟁력을 기반으로 외국업체와 경쟁할 수 있는 검색 기술을 발전시키고자 추진하고 있는 정부 주도의 정보 대항해 프로젝트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의외로 커다란 공간을 차지하며 주목을 끄는 정보 대항해 프로젝트 부스

물론 대부분 정부 주도 프로젝트가 순조롭게 진행되어 결과를 내 놓은 경우가 전혀 없지만 우리나라도 이런 핵심 기반 기술에 대한 적극적인 정책도 필요하지 않은가 생각된다.

세 번째는 소니가 발표한 3mm 두께의 유기 EL TV와 춤추는 음악 플레이어 Rolly, 그리고 지상 디지털 TV를 내장한 소형 워크맨을 보고자 함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풀 꺽인 소니이지만 여전히 관심도 최고인 소니 부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계 최초 유기 EL TV로 정상 재 탈환을 노리는 소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상 디지털 방송을 볼 수 있는 워크맨 A910 시리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춤추는 Rolly

TV 왕국에서 LCD TV시장에의 진입이 늦어짐으로써 추락한 소니가 유기 EL TV로 다시 한번 세계 최고의 TV회사로 부활할지 주목된다.

네 번째는 세계 최대의 108인치 LCD TV를 선보인 샤프를 찾아가 그 웅장함을 확인하고, TV 크기 경쟁에 불을 지핀 한국의 삼성, LG가 주춤하는 사이에 사이즈 경쟁에 열을 올리는 일본 기업의 모습을 보면서 한국 따라하기를 보는 듯해 이제 정말 경쟁할 만 하구나 하는 느낌을 받았으며 한국 기업의 대응도 이제는 규모나 크기의 경쟁에서 질의 경쟁으로 넘어서서 일본 기업과 정면 승부를 해야 하지 않나 생각이 들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계 최대의 108인치 LCD TV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화려한 샤프의 부스와 쇼

그 외에도 삼성전자와 하이닉스에 반도체 시장을 대부분 빼앗겼던 일본이 대동단결하여 D램에서는 르네사스, 플래시 메모리에서는 도시바가 바싹 추격하고 있고, 거대 부품 업체인 무라타 제작소, 교세라의 위세는 가히 일본 산업의 건실함을 충분히 느낄 수 있을 것 같다.
Posted by 오픈검색

댓글을 달아 주세요


 
NEMO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