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일 하루는 일본 인터넷이 들썩였다.

일본 최대의 포털 사이트 야후 재팬이 구글 검색 엔진을 자사 검색 서비스에 도입한다는 뉴스가 월스트리트에서 흘러나오면서, 트위터를 비롯한 다양한 인터넷 매체가 속보를 전하였고, 오후에 야후 재팬이 정식 발표하면서 사실로 밝혀졌다.


일본 검색 서비스 관계도(출처 αSEO)

야후 재팬, 구글 검색 엔진 도입
일본 검색 시장은 야후 재팬이 50% 이상을 차지하고 구글이 35% 정도를 차지하면서 양사가 90% 이상을 차지하는 독점적인 위치에 있는 상황에서 미국 야후가 마이크로소프트와 제휴하여 빙(Bing)을 도입함으로써 일본의 야후 재팬도 마이크로소프트의 Bing을 쓸 것이라는 예측이 대부분이었다.

하지만, 막상 뚜껑을 열어보니 마이크로소프트는 낙동강 오리알 신세가 되었고, 구글로서는 과거 헤어졌던 퀸카를 다시 맞이하는 격이 되었다.

야후 재팬과 구글의 이번 제휴는 야후 재팬이 구글의 검색 엔진과 함께 검색 광고 시스템을 도입하고, 구글은 야후 재팬의 옥션과 쇼핑 관계의 테이터를 제공받는다고 한다.

야후 재팬은 지금까지 미국 야후의 검색 엔진인 YST를 사용하였지만, 미국 야후가 검색 개발을 포기하고 Bing을 채용함으로써 미국 야후와 같이 Bing을 도입할지 고민을 하였지만, 이제 겨우 베타 딱지를 뗀 빙보다는 일본 유저로부터도 호응을 얻고 있는 구글 검색 엔진과 검색 광고 시스템을 선택함으로써 실리를 챙기려고 한 것 같다.

이번 제휴를 통해 야후 재팬은 검색과 검색 광고 모두를 포기한 것이 아니고, 검색 엔진과 검색 광고만 제공받고, 검색 페이지의 서비스와 광고 시스템은 독자적으로 운영하면서 구글과는 파트너이면서 경쟁자 관계가 유지될 것이며, 미국 야후와는 전략적 파트너로서 같은 브랜드를 유지하며 기존의 관계를 유지할 것이라고 밝히고 있다.

다만, 대세는 구글 검색이고, 미국과 글로벌 시장에서 약세를 면치 못하는 야후와 대조적으로 영향력을 모바일까지 넓혀나가는 구글과 야후의 경쟁은 어느 정도 판가름이 난 상태이고 야후 재팬도 미국 야후와는 검색 엔진 이외에는 독자적으로 운영되어 왔기 때문에 관계가 약해지면 약해졌지 강화될 전망은 없어 보인다.


혼란에 빠진 2위권 시장
한편, 미국 시장과는 비교되지 않을 정도로 강력한 파워를 지닌 야후 재팬과 제휴를 맺고 새롭게 선보인 Bing 검색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일거에 일본 검색 시장을 휘어잡으려고 하였던 일본 마이크로소프트로서는 커다란 타격이 아닐 수가 없다.

최근 일본어 Bing 서비스를 정식으로 오픈하여, 기세를 올리던 마이크로소프트로서는 커다란 충격이라고 할 수 있으며, 3위권을 노리며 호시탐탐 기회를 노리는 네이버 재팬이나 바이두에게 다시 없는 찬스가 찾아왔다고 할 수 있겠다.

야후 재팬이 검색 엔진은 구글이지만, 보여주는 페이지는 자체 구조로 가져가면서 구글과 차별화를 두겠다고 하지만, 결국 유저가 찾고자 하는 검색 결과는 같은 내용이 되기 때문에 일본 유저로서는 대안 검색을 찾게 될 것으로 보이며 그 자리를 놓고 네이버 재팬은 빙, 바이두와 함께 치열한 2위권 싸움을 펼쳐야 할 형편에 놓였다.

이번 제휴는 네이버 재팬에게 찬스?
하지만, 가장 유리한 위치는 네이버 재팬이 아닐까 싶다. 구글을 비롯해 바이두와 빙은 웹 검색 위주의 서비스로 비슷한 형태의 서비스를 유지하고 있지만, 유저 참여형 마토메 검색 등을 축으로 통합검색의 원조로서 차별화된 서비스를 갖춘 네이버 재팬에 대안 검색으로서의 찬스가 찾아왔다고 할 수 있겠다.

네이버 재팬은 작년 7월부터 꾸준하게 기존 검색 서비스와는 차별화된 검색 서비스를 선보이며 인지도를 높여오고 있다. 이번 야후 재팬의 구글 검색 엔진 선택은 다시는 찾아오지 않을 최고의 빅찬스라고 할 수 있겠다.

이번 야후 재팬의 구글 검색 엔진 도입은 일본 인터넷 시장에 많은 파장이 예상되며, 그 속에서 네이버 재팬이 일본 검색 시장의 태풍의 핵으로 자리를 잡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관련글
2010/07/14 - [일본 검색 이야기] - 마이크로소프트, 일본어 Bing 정식 오픈!
2010/05/28 - [일본 검색 이야기] - 일본 검색 시장을 양분하는 야후 재팬과 구글
2009/08/01 - [일본 검색 이야기] - MS와 Yahoo의 제휴로 일본 검색 시장 지각변동!
2008/02/06 - [일본 인터넷 이야기] - 마이크로소프트의 야후 인수 제안을 바라보는 일본의 시각
2007/05/04 - [미분류] - 마이크로소프트와 야후가 합병 교섭중

Posted by 오픈검색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유학친구 2010.07.29 14: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후재팬은 최대의 시너지효과를 낼수 있는 최선의 선택을 하는것 같군요.이것을 기회로 삼아 네이버 재팬도 적절한 대응의 정책결정과 찬스를 놓치지 않았으면 합니다.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10.07.30 0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떻게 보면 야후 재팬이 영리하다고 생각됩니다, 말씀처럼 엉뚱한 의리를 내세워 손해를 보기보다는 최대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상대와 손을 잡는 것이 똑똑한 짓이겠지요^^ 네이버 재팬의 건승을 기원해 보지요!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youronlyhope BlogIcon 찰리 2010.07.29 19: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이버재팬에 기회라는 점에 공감하면서도 공룡 야후 재팬도 감히 자체 검색엔진 개발을 못 하는 마당에 3위 이하 업체들이 자체 검색엔진으로 야후/구글과 경쟁한다는 것이 과연 견적 나오는 일인지 궁금하네요. 일본 시장에서 웹 검색의 비중은 얼마나 중요한지요? 네이버재팬의 웹 검색 퀄리티를 한번 봐야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10.07.30 0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손정의 사장이 전에 자체 기술보다는 그때 그때의 최고의 기술과 비즈니스를 가진 기업에 손을 잡고 300년 기업 이상의 장수 기업DNA를 구축하겠다고 했는데, 이번 결정도 그런 생각의 연장선에서 결정된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일본도 웹 검색의 비중이 갈수록 커지고 있는데 네이버 재팬의 웹검색은 아직 구글에 비하면 떨어지는 것 같은데 마토메 등 자체 콘텐츠와 함께 종합력(?)으로 승부하며 찬스를 노리고 있지 않나 생각되네요.

  3. Favicon of http://sinnanjyou.tistory.com BlogIcon 신난제이유 2010.07.30 00: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본에 관한 걸 검색할 때는 늘 구글과 야후를 써 왔는데, 그 둘이 합쳐지나요-ㅁ-a
    호오...그래도 야후의 검색 기능이 모두 사라지는 것은 아닐테니 여전히 야후와 구글만 사용하게 될 듯 하네요. 아직도 네이버는 잘 안 찾아보게 되는;;

    • Favicon of https://www.hatena.co.kr BlogIcon 오픈검색 2010.07.30 0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야후 재팬이 구글 검색 기술을 도입해도 자체 콘텐츠와 엮어서 독자적인 인테페이스로 보여주니 구글 검색 결과하고는 조금 차이는 나겠지요.

      저는 최근 가끔씩 네이버 재팬을 사용하게 되는데, 결국에는 구글로 다시 한번 검색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네이버 재팬으로서도 자사 검색에서 완결되기를 바라고 있을테지만, 아직은 시간이 더 필요할 것 같네요^^


 
NEMOLAB